top of page

도파민 중독, 심하면 성기능 저하까지




안녕하세요. 저는 최근에 전역을 한 20대 중반 xxx입니다. 군대를 갔다 온 분들이라면 여자에 미쳐있을 때라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성욕이 미친 듯이 끓어오릅니다. 보직 특성상 휴가를 잘 나올 수가 없어서 여성을 핸드폰으로만 보다가 실제로 보니까 성욕이 끓어오르는 상태입니다.

여러 만남을 하였습니다. 이성친구든 애인을 만들기 위해서 모임, 술, 소개팅 등 다양하게 이성을 만나기 위해서 노력을 하였습니다. 솔직히 말하자면 어떻게든 저의 성욕을 풀기 위해서 이성을 만나려고 했던 것 같습니다.

이성을 만드는데 성공을 하였습니다. 운이 좋게도 모임에서 마음에 드는 이성을 만나서 연애를 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저는 관계를 가질 수 있다는 생각에 너무나도 행복했습니다.

이상하게도 성 기능이 원활하지 않았습니다. 상대방과 기대감을 가지고 관계를 하려고 했는데 하자마자 사정을 해버리고 말았습니다. 순간적으로 너무나도 당황을 하였습니다. 군대에서 한 거라고는 자위밖에 없는데 이런 일이 생겨서 말이죠.

조루라는 사실이 억울했습니다. 군대에서 성욕을 해결한 것이라고는 저의 손밖에 없는데 조루라는 사실이 너무나도 억울했습니다. 어떻게 하면 조루를 완치할 수 있을지 방법을 찾기 시작했습니다.

근본적인 원인을 찾고자 하였습니다. 제가 이상한 약을 한 것도 관계를 많이 해서 몸이 허해진 것이라고는 전혀 생각할 수 없었기에 저에 대한 근본적인 원인을 찾고자 노력을 하였습니다. 그러다가 알게 된 것이 도파민 중독이었습니다.

제가 도파민 중독이 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인터넷을 찾아보던 중 저는 '두파미너'라는 블로그를 찾게 되었습니다. 블로그에는 성 기능에 대한 다양한 칼럼들이 적혀져 있었습니다. 그 글들을 읽어보던 도중에 저는 제가 도파민 중독이라는 것을 확실히 알게 되었습니다.

상태가 심각한 것 같지는 않았습니다. 뭐라고 해도 1년 반 동안 건강하게 지내왔는데 큰 문제라고 생각은 하지 않아서 저는 간단하게 E-book을 구매해서 스스로 치료를 하고자 하였습니다.

내용은 굉장히 디테일하게 있었습니다. 솔직히 저는 책을 산 것이 전혀 후회가 되지 않았습니다. 자세한 지침 방법, 다양한 예시, 치료를 하는 원리에 대해서 책에는 자세하게 적혀있었습니다.

저의 문제점을 알 수 있었습니다. 저는 군대에서도 성욕을 해결하기 위해서 잦은 자위를 하였고 사회에 나와서도 마찬가지였습니다. 머리는 항상 성욕에 관한 생각밖에 하지 않아서 도파민에 너무나도 노출이 쉽게 되어있던 것이었습니다. 이것은 결국 저를 도파민 중독으로 이끌었습니다.

도파민에 대해서 파악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저는 관계를 가지기 전에 항상 머리로 엄청난 흥분을 한 상태에서 관계를 하였습니다. 성욕에 뇌가 지배를 당한 탓이겠죠... 하지만 도파민에 대해서 이해를 하기 시작을 하였고 관계를 하기 전에 도파민 분비를 줄이도록 노력을 하였습니다.

방법은 생각보다 간단했습니다. 짧은 대화를 통하여 도파민 수치 낮추기, 관계를 할 때 기승전결로 나누어서 관계하기, 급하게 관계를 하지 않고 여유롭게 관계를 하기 같이 심적으로 제가 편안한 상태로 만드는 것을 유의하면서 관계를 하였습니다.

처음에는 쉽지 않았습니다. 이론적으로는 완벽하지만 몸이 잘 따라주지 않았습니다. 머리로는 해야 하지만 몸은 급하게 움직이는 것을 막는 것은 생각보다 힘들었습니다. 하지만 관계를 할 때 항상 지키고자 열심히 노력을 하였습니다.

효과는 금방 나타났습니다. 도파민을 조절하는 방법을 아니까 중독도 서서히 없어지는 것만 같았습니다. 실제로 상대방과 관계를 하는데 조루 증상이 점점 없어지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처음에만 힘듭니다. 하지만 어느 정도만 지나면 본인도 모르게 습관이 되어서 일단 하고 있는 본인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입니다. 저도 처음에만 힘들었지 나중에는 저도 모르게 하고 있는 저의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원인을 잘 모르겠다 싶은 분들에게 추천드립니다. 저도 제가 도파민 중독이라고는 생각을 안 해봤습니다. 하지만 책을 통해서 제 증상에 대해서도 알게 되고 근본적인 치료를 할 수 있었습니다. 본인의 증상을 아직 잘 모르겠다 싶으면 칼럼을 읽어보고 도움이 된다면 구매하시는 것을 추천드립니다!!




'도파민, 인생을 붕괴하러 온 구원자'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