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프릴리지, 조루에 좋다고 좋은 게 아니다

안녕하세요. 2018년도부터 성 기능 치료를 도와드린 성 기능 심리학 국내 1위 두파미너의 상담사 마이크입니다.

다양한 성 기능 문제로 고민하시는 남성분들 굉장히 많으실 것입니다.

저 또한 여러분들의 기분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왜냐하면 저 또한 성 기능 문제를 경험한 적이 있기 때문입니다.

병원을 다녀도 다양한 약을 사용해도 괜찮아지지 않아서 공부를 하고 연구를 하면서 알게 되어 여러분들에게 알리고자 시작한 것이 '두파미너'입니다.

그중에서 저를 가장 많이 힘들게 만들었던 조루 약에 대해서 이야기를 이번 시간에는 해보려고 합니다.

조루 약 중에 가장 많이 알려진 '프릴리지'에 대해서 한번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겠습니다.





먼저 조루에 대해서 한번 알아보겠습니다.

여러분들은 평소에 조루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고 계시나요?

증상이 있으면 큰일 나는 것?

성관계 시에 빨리 사정하는 것?

성 기능에 문제가 있는 것?

아마 머리로는 어느 정도는 다들 알고 있을 것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그것은 아마 대부분 맞을 것입니다.

빨리 사정을 하는 것이 바로 조루 증상이라고 불 수 있겠죠.

그러면 이번에는 도파민 호르몬의 관점으로 한번 봐보겠습니다.

사정을 하는 원리는 생각보다 간단합니다.

저희 도파민과 세로토닌에 대해서 알면 됩니다.

뇌에서 도파민과 세로토닌은 서로 반비례가 되는 관계라고 볼 수 있습니다.

도파민이 분비가 되면 될수록 저희 몸에 있는 세로토닌은 점점 고갈이 됩니다.

이 세로토닌이 고갈이 되다가 몸에서 전부 고갈이 되는 순간에 여러분들은 사정감이 오면서 그렇게 사정을 하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면 도파민이 적게 분비되면 오래 하고 좋은 건가요?

위 같은 상황이 벌어진다면 여러분들이 알고 계시는 지루 증상이 나타나게 되는 것입니다.

이처럼 도파민은 많이 분비되어도 적게 분비되어도 문제가 되는 것입니다.

그래서 제가 항상 말씀을 드리는 것이 '적당한 도파민'입니다.

적당히라는 말이 굉장히 어렵지만 제 칼럼을 보신다면 여러분들은 충분히 이해를 하실 수 있을 것입니다.





사정을 하게 되는 간단한 원리에 대해서 한번 알아보았습니다.

조루 증상이 나타나는 것은 위처럼 도파민이 과도하게 생성되어 수용을 하는 도파민 수용체가 점점 파괴가 되어서 사정을 빨리하게 되는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그러면 프릴리지는 어떤 방식으로 효과가 있게 보이는 것일까요?

프릴리지는 다폭세틴을 주성분으로 이루어지 의료용 조루 약입니다.

세로토닌을 고갈을 지연시켜서 사정시간을 연장시켜주는 효과를 보여줄 수 있습니다.

이 효과는 실제로 연구를 하였을 때 개선되는 현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효과가 뛰어난 것이 끝까지 가게 되는 것은 전혀 아닙니다.

그렇다면 세상에는 왜 조루 증상을 보이는 분들이 끝없이 보이는 걸까요?

약만 있으면 전부 치료가 되는데 말이죠.

이유는 간단합니다.

근본적인 원인이 해결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프릴리지 같은 조루 약을 사용한다고 근본적인 원인이 바뀌는 것이 아닙니다.

이는 일종의 부스터 효과라고만 볼 수 있습니다.

딱 약효가 진행될 때만 느낄 수 있는 것이죠.

약효가 끝난다면 오히려 사람은 본인에 모습에 실망을 하게 됩니다.

"이게 원래의 나라고...?"

본인을 받아들이기 힘들게 됩니다.

이것은 결국 점점 약의 중독으로 이루어지게 됩니다.

효과는 점점 떨어져서 약의 복용량은 점점 늘어가니 어쩌면 당연한 순서 일 수도 있습니다.

그렇게 조절을 하지 못하게 되다가 결국에는 본인이 약 중독이 심하게 진행되었을 때 본인을 알게 됩니다.

하지만 그때는 치료하는데 지장이 있을 정도로 약에 중독된 상황일 수도 있습니다.


실제로 저의 상담을 받는 내담자분들 중에는 다양한 약을 섭취하고 오시는 분들이 굉장히 많습니다.

그 이유도 되게 간단합니다.

"병원에서 먹으라고 해서"


이러한 말을 하면 참 답답하게 느껴질 때가 있을 때가 많습니다.

약에 대한 부작용은 생각은 안 해보고 그저 의사가 하라는 대로만 해서 본인의 병을 키우고 온다니 마음이 참 아픕니다.

어렸을 때부터 아프면 병원에 가서 의사에 말을 따르고 약을 처방받는 것이 잘못되었다는 것은 전혀 아닙니다.

저도 아프면 병원 가고 약도 먹고 합니다.

하지만 제일 중요한 것은 근본적인 원인을 알고 그거에 대해서 어떠한 효과가 있는지를 알아야 하기 때문입니다.

프릴리지를 먹게 된 이유가 무엇인가요?

조루 증상 때문일 것입니다.

증상을 일으키는 것은 도파민 수용체가 파괴되었기 때문에 세로토닌의 고갈이 빠르게 이루어져서 사정을 하는 게 원인입니다.

그러면 여기서 세로토닌의 고갈을 약으로 막는 게 근본적인 치료 방법인가요?

절대 아닙니다.

파괴된 도파민 수용체를 회복시키는 것이 결국 근본적인 치료 방법이란 말입니다.





그러면 파괴된 도파민 수용체를 회복시키는 것은 어떻게 이루어질까요?

대부분의 조루는 심인성 조루일 가능성이 제일 높습니다.

심리적으로 어떠한 이유 때문에 본인이 겪고 있는지를 알아야 하죠.

이는 본인을 되돌아봐야 하는 것을 의미를 합니다.

자신이 관계를 할 때 뭐가 문제인지를 한번 세세하게 기록을 해보세요.

관계 시 자세는 어땠는지?

어떠한 관계를 가졌는지?

충분한 예열을 하였는지?

등등 본인을 알아가는 것이 처음 시작입니다.

여러분이 이것을 알고 도파민 수용체를 파괴한 행동이 무엇인지 알고 처치를 하는 것이 곧 근본적인 치료 방법입니다.

프릴리지 같은 조루 약은 손쉽게 효과를 볼 수 있는 치료법 중에 하나입니다.

하지만 결국은 다시 여러분들을 절망으로 이끌어갈 가능성이 굉장히 큽니다.

약이 아닌 근본적인 치료를 하셔야 합니다.

그렇게 된다면 여러분은 조루에서부터 벗어날 수 있습니다.

댓글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