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성욕 감퇴 / 30대 중반 부부 / 전화상담 후 3개월만에 완치

안녕하세요. 마이크 상담사님

최근에 상담을 받았던 30대 중반 xxx입니다.

많은 분들을 상담을 하셔서 저를 기억을 하실지는 모르겠지만 덕분에 아내를 더 이상 두려워하지 않고 지내고 있습니다.

진짜 상담을 받기 전까지는 아내가 의무 방어전 신호를 보낼 때마다 두렵고 피하기 급급했는데 이제는 더 이상 피하지 않고 저도 즐기고 있습니다.


저의 아내의 만남은 크게 특별한 것이 없습니다.

소개팅을 통해서 지금의 아내를 만나게 되었고 음식 취향이라던가 취미생활도 비슷하여서 만나게 되었습니다.

너무나도 잘 맞는다고 생각을 하여서 그렇게 결혼까지 하게 되었습니다.

다만 아내와 저는 좁힐 수 없는 차이가 있었습니다.

바로 나이였습니다.

그 당시 저의 나이는 30대 초반이었고 저의 아내는 7살 차이 나는 사회에 나온 지 별로 되지 않은 사람이었습니다.

주위에서는 어린 여자를 만났다고 도둑놈이라고도 하였고 역시 남자는 취업을 하고 봐야 한다면서 주변의 부러움도 받았습니다.

저도 결혼할 때까지만 하여도 좋다고 헤벌쭉하면서 그러한 말들을 즐겼습니다.

하지만 결혼을 한 이후부터는 이야기가 달라졌습니다.



연애를 할 때에는 저도 30대 초반이고 성욕이 아직은 불타오를 때이기에 큰 문제가 없었습니다.

하지만 결혼을 하고 난 이후에는 아내가 시도 때도 없이 달려들었기에 저는 점차 힘들었습니다.

지나면 지날수록 관계를 가지는 것이 힘들고 사정도 일찍 하게 되는 것 같았습니다.

아내는 만족을 못 해서 그런지 점점 더 많이 달려들었지만 저는 만족을 해줄 수 없는 지경까지 도달했습니다.


이러다가는 결혼 생활을 쉽지 않을 것 같다고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바쁜 시간에 병원을 가기는 힘들어서 다양하게 알아보다가 친구를 통해서 두파미너라는 곳을 알게 되었습니다.

블로그에 있는 다양한 칼럼과 후기들을 읽어보니 저랑 비슷한 문제를 가진 유부남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그래서 저는 두파미너가 정답이라고 생각을 하게 되었고 그렇게 상담을 신청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받은 상담은 저의 생각을 확실하게 순환을 시켜주었습니다.

제가 관계를 힘들어해서 빠르게 해결하려는 것이 오히려 아내를 만족시키지 못하고 저의 사정도 빨라지는 것이라고 말을 해주었습니다.

깊게 생각해 본다면 이러한 결과를 저도 낼 수 있었을 것이라고 상담을 해주었는데 바쁘게 회사를 다니다 보니 여기까지 도달을 할 수 없는 저를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상담의 내용은 되돌아보면 정말 유용하다고 생각을 합니다.

평소에 누군가에 말을 하기 힘든 내용들을 상담사님에게 디테일하게 전부 털어놓을 수가 있었습니다.

거기에 따라서 저에게 지침을 설계를 해주시는데 저만을 위한 치료방법이라고 생각하니 뭔가 기분이 좋아진 것도 있었습니다.

다른 것을 찾아보기에도 바쁘기에 저는 상담사님의 지침을 최대한 따르자고 마음을 먹었습니다.


지침을 따르는 것은 머리로는 굉장히 간단하였습니다.

하지만 몸으로 따라 하는 것은 생각보다 힘들었다고 생각을 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몸에 습관이 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아내분을 만족을 시키기 위한 관계를 해라

충분히 대화로 마음을 편하게 가진 상태에서 임해라

도파민 수용체가 건강하게 유지가 될 수 있도록 해라

등등 다양한 지침을 내려주었으나 머리로는 이해가 쉽게 되었지만 몸을 하는 것은 굉장히 다른 문제였습니다.

하지만 꾸준히 하고자 노력한다면 상담사님은 아내분을 완치를 할 수 있을 것이라고 하였습니다.


그렇게 지침을 따라 한지 약 3개월 차에 저는 완치 판정을 받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굉장히 힘들었지만 꾸준히 따라 하고자 하니 습관이 정말로 체화가 되었고 의무 방어전을 치를 때 자연스럽게 지침을 수행하게 된 것입니다.

오히려 지침을 수행을 하니 아내가 만족을 해서 그런지 달려드는 경우도 줄어들어서 지금이 더 편해졌다고 생각이 듭니다.

많은 유부남분들 저랑 같은 고민을 하고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병원을 갈 시간이 부족하시다면 두파미너의 상담을 한번 이용해 보시는 것을 저는 강력 추천드립니다.

감사합니다!!!

bottom of page